현재 위치

재정비

[SDI 정책리포트 제18호] 서울 공공도서관 ‘전국 최하위’…15만명당 1곳 뿐(경향 8.13)

태그 입력: 
보도일: 
2008-08-13
기사종류: 
언론기사

[김경철 박사 포럼] 서울시 도시에너지 포럼(헤럴드경제 8.16)

태그 입력: 
보도일: 
2008-08-18
기사종류: 
언론기사

「상봉지구 재정비」추진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권호: 
2009년03월호
발행일: 
2009-03-06
저자: 
이봉로/중랑구청 재정경제국장
분류 선택 파일: 
메뉴: 
서울경제
태그 입력: 
지역경제
재정비
상봉지구
분류 선택: 

[특집] 세운재정비촉진지구 블록별 테마설정 연구 : 장소성과 장소마케팅 측면에서

발행일: 
2009-03-31
태그 입력: 
재정비
테마
마케팅
홈페이지 보이기: 
보임
첨부파일: 
권호: 
제10권 제1호
메뉴: 
서울도시연구
저자: 
제해성,이재혁,박수민

[특집] 도시재정비사업의 평가와 제도개선 방안

발행일: 
2009-03-31
태그 입력: 
도시
재정비
제도
홈페이지 보이기: 
보임
첨부파일: 
권호: 
제10권 제1호
메뉴: 
서울도시연구
저자: 
장영희

서울 한양도성ㆍ한강주변 건축허가 까다로워진다

출처: 
건설경제
내용: 

- 서울특별시 경관계획 재정비(안) 공청회

서울의 경관계획이 역사와 자연 중심으로 이뤄지면서 한양도성과 한강변 주변의 건축 허가가 까다로워질 전망이다.

서울시는 14일 서울시청 서소문청사에서 ‘서울특별시 경관계획 재정비(안) 공청회’를 열고 이같이 밝혔다.

이번 경관계획은 18개로 세분화됐던 경관 관리구역을 중요도에 따라 △역사도심 △한강변 △주요 산 주변 등 중점관리 구역으로 단순화된 것이 특징이다. 이 과정에서 중점경관관리구역으로 분류되는 곳은 경관 심의를 거쳐야 한다.

이날 정상혁 서울연구원 박사는 “이전 2009년 경관계획에서는 시민이 스스로 경관을 평가해서 건축허가를 받았다면, 앞으로는 중점경관관리구역으로 분류된 곳은 경관 심의를 받아야 한다”고 밝혔다.

이를테면, 역사도심에서는 한양도성 문화재보호구역 경계로부터 외측 100m 경계까지 경관 심의 중점관리를 받는다. 이곳에서 건축물이 5층 이상이면 경관 심의를 받아야 한다.

한강변의 경우, 7층 이상의 건축물이 심의 대상이다. 한강변 공원과 도시계획시설 등 건축물 경관 심의 대상이 없는 지역은 제외한다.

보도일: 
2016-07-15
기사종류: 
언론기사

서울 변화 발맞춘 '도시기본계획 재정비' 토론회

출처: 
아시아경제
내용: 

시민·전문가·관련 부서 공무원이 한 자리에 모여 '2030 서울도시기본계획' 모니터링 결과를 공유하고 향후 서울도시기본계획의 재정비 방향을 논의하는 자리가 마련된다.

서울연구원과 서울시는 8일 오후 2시 서울시청 서소문별관 후생동 강당에서 '서울의 도시변화와 도시기본계획 재정비 방향 토론회'를 개최한다.

서울시는 2015년 전국 최초로 도시기본계획 모니터링 체계를 구축하고 같은 해 10월 서울시 도시계획조례를 개정해 매년 도시기본계획의 실현과정을 모니터링 할 수 있는 제도적 기반을 마련했다.

이번 토론회는 2030 서울도시기본계획을 수립한 이후 세 번째로 시행한 모니터링 결과를 공유하는 자리다. 도시기본계획 재정비 시점(2019년)이 도래함에 따라 계획 체계 개편과 시민 참여 방안 등 차기 도시기본계획의 재정비 방향 역시 논의한다.

보도일: 
2018-11-07
기사종류: 
언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