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바로가기

현재 위치

거버넌스

[국제세미나] 세계 대도시 거버넌스의 새로운 정책방안: 서울, 베를린, 시카고시: 지방자치에 관한 국제합동세미나

자료집
werner jahn
발행일: 
2002-10-14
내용: 

일시 : 2002.10.14(월)~16(수)
장소 : 한양대학교 백남 학술정보관 (국제회의실6층)
주최 : 한양대학교 지방자치 연구소

서울시 여성일자리 창출 프로그램을 통해 본 젠더 거버넌스

권호: 
2012년08월호
발행일: 
2012-08-01
저자: 
김영미/상명대학교 행정학과 교수
분류 선택 파일: 
메뉴: 
서울경제
태그 입력: 
여성일자리
젠더
거버넌스
분류 선택: 

대도시권의 협력적 거버넌스에관한 실증연구: 미국사례를 중심으로

최근 정치, 경제의 중심 단위로서 대도시권(Metropolitan Region)을 향한 관심이 커지고 있으나, 대도시권 거버넌스에 대한 체계적인 이론의 발전은 아직 더딘 상황

연구책임: 
이주헌
분류: 
현안
부서명: 
발행일: 
2012-05-15
원본 첨부: 
목차 첨부: 
요약 첨부: 

서울형 협치모델 구축방안

행정패러다임, 공공주도형의 한계 직면으로 ‘협치’로 전환 추세

연구책임: 
정병순
분류: 
정책
부서명: 
전략연구센터
발행일: 
2015-07-31
원본 첨부: 
목차 첨부: 
요약 첨부: 
부록 첨부: 

"대도시권 계획관리기구 설립해 국가경쟁력 높여야"

내용: 

서울대도시권 광역 거버넌스인 '대도시권 계획·관리기구'를 설립해 국가경쟁력을 제고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서울시는 15일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분권형 대도시권 계획체계 구축방안 정책토론회'를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대한국토·도시계획학회 주최, 서울연구원 주관으로 개최된다.

토론회에서 이주일 서울연구원 연구위원은 '광역적 도시관리를 위한 대도시권 계획․관리체계 개편방안'을 주제로 발표를 한다.

이 연구위원은 "광역교통·환경악화·산업입지·주택공급 등 행정구역을 넘어선 광역적 도시분제의 해결과 나아가 국가경쟁력을 제고할 수 있는 대도시권 단위 전략이 필요하다"면서 대도시권 광역행정기구를 설치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보도일: 
2017-05-11
출처: 
뉴스1
기사종류: 
언론기사

마을공동체와 사회적경제는 어떻게 만날까

내용: 

지난 11일 국회에서는 ‘도시재생 뉴딜과 사회적경제 연계방안’ 을 주제로 포럼이 열렸다. ‘도시재생 뉴딜사업’은 매년 10조원씩 5년간 총 50조원을 투입해 전국 500여 곳의 노후 지역을 재생하는 사업이다. 새 정부의 대표적인 일자리 부양, 지역활성화 정책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지역재생 사업이 어떤 점에서 사회적경제와 연결이 될까? 지역 활성화 사업이 어떻게 일자리 창출과 사회문제 해결에 기여할 수 있을까?

마을이 세계를 구한다

마을공동체는 규모화 체계화되며 사회적경제와 연결된다

민관의 협력적 거버넌스가 중요한 시기

협치는 이미 시작되었다

서울연구원이 펴낸 <지역사회 기반 지역협치 모델 정립방안>에서도 협력적 거버넌스를 어렵게 하는 요인으로 △시정주도 하방적 정책추진구조로 사업 효과 저해 △사업 중복되고 사업 간 분절화로 정책 비효율 △공공주도 협치사업 추진으로 불합리성 노정 △지역사회 역량 취약하고 주민 참여기회도 부족 △협치사업 형식주의화로 사업 실효성 약화 등이 지적되었다.

보도일: 
2017-08-01
출처: 
한겨레신문
기사종류: 
언론기사

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