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바로가기

현재 위치

언론기사

내년 서울시민 경제 이슈 1위는 '청년실업·고용'

등록일: 
2017.12.28
조회수: 
211
출처: 
뉴스1

서울 시민의 2018년 경제 이슈 1위는 '청년실업 및 고용문제'인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연구원(원장 서왕진)이 27일 발표한 '2018년 주요 경제 이슈'를 보면 청년실업 및 고용문제가 46.4%로 1위를 차지했다.
생활 관련 물가 상승(32.6%), 부동산 경기(31.2%), 최저임금 인상(25.8%), 가계부채 증가(24.7%), 저출산 고령화 문제(20%)도 뒤를 이었다.

서울시민들은 전반적으로 대다수 경제 이슈가 내년에 크게 개선되기 어려을 것으로 내다봤다.
가장 크게 개선될 경제 이슈로는 '중국과의 관계'를 꼽았다. 탈원전·탈석탄 등 에너지 정책, 신성장 동력 발굴 등 4차 산업혁명 대응 등도 개선될 것으로 전망했다.
반면 저출산 고령화 문제, 소득 양극화, 자녀 사교육비 등 문제는 개선되기 매우 힘들 것으로 봤다.

서울 시민의 체감경기를 보여주는 '소비자태도지수'는 올해 4분기 103.3으로 전분기보다 1포인트 상승했다.

3분기 연속 기준치인 100을 웃돌지만, 일자리 등 민생문제가 체감할 정도로 가시화되지 않아 2분기 이후 개선 속도가 다소 정체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