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인포그래픽스

서울에서 발생하는 산불은 한 해 얼마나 될까?

등록일: 
2016.11.28
조회수: 
1403
번호: 
no.211

최근 5년간(2011~2015) 서울에서 발생한 산불은 총 254건, 한 해 평균 50여 건
  5년간 피해면적은 11.2ha로 축구장 16개 넓이, 발화지점은 산 아래(116건)가 가장 많아  
  산불 발생의 가장 큰 원인은 입산자 실화(42.9%), 그중에서도 담뱃불(81건)(하단 내용 참조)

○ 최근 5년간(2011~2015) 서울에서 발생한 산불은 총 254건, 한 해 평균 50여 건

- 서울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최근 5년간(2011~2015) 서울에서 발생한 산불은 총 254건으로, 한 해 평균 약 50여 건의 산불 발생

- 구별로는 수락산과 불암산이 있는 노원구가 43건으로 가장 많고, 그다음은 북한산이 있는 은평구 25건, 도봉산이 있는 도봉구와 대모산이 있는 강남구가 각각 20건 순

- 서울시내 주요 산불로는 2012년 노원구의 수락산 화재(방화 의심)와 2014년 강남구의 대모산 방화 등이 있음

 

표1 . 서울 자치구별 산불 발생건수(2011~2015) (단위: 건)

서울 자치구별 산불 발생건수(2011~2015)를 정리한 표 입니다

종로구

용산구

광진구

성동구

중랑구

성북구

강북구

도봉구

7

1

11

1

10

2

11

20

노원구

은평구

서대문구

양천구

마포구

강서구

구로구

금천구

43

25

19

1

8

9

8

1

영등포구

동작구

관악구

서초구

강남구

송파구

강동구

2

4

17

13

20

10

11

254

자료: 서울소방재난본부 현장대응단(서울 통계정보 시스템)

 

 

○ 5년간 피해면적은 11.2ha로 축구장 16개 넓이, 발화지점은 산 아래(116건)가 가장 많아

- 최근 5년간(2011~2015) 산불로 인한 피해면적은 총 11.2ha로 축구장(7,000㎡) 약 16개 넓이

- 발화지점은 산 아래가 116건, 산중턱이 104건, 산 정상이 20건, 평지 14건 순

 

표2 . 연도별 산불 피해면적 및 발화지점 (단위: ㎡, 건)

연도별 산불 피해면적 및 발화지점을 정리한 표 입니다

연도

피해면적(㎡)

발화지점(건)

소계

산 정상

산중턱

산 아래

평지

미상

2011

17,107

51

5

21

24

1

-

2012

50,433

59

5

30

21

3

-

2013

6,847

38

5

13

17

3

-

2014

9,498

55

2

20

29

4

-

2015

27,744

51

3

20

25

3

-

합계

(2011~2015년)

111,629

254

20

104

116

14

0

자료: 서울소방재난본부 현장대응단(서울 통계정보 시스템)

 

 

○ 산불 발생의 가장 큰 원인은 입산자 실화(42.9%), 그중에서도 담뱃불(81건)

- 산불 발생원인은 입산자 실화가 109건(42.9%)으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기타 실화(낙엽 및 쓰레기 소각 등) 94건(37.0%), 원인미상이 29건(11.4%), 방화가 21건(8.3%)을 차지

- 입산자 실화 중에서는 등산객이나 성묘객 등의 담뱃불이 81건으로 가장 많고, 그다음은 모닥불이 7건, 취사행위가 3건 순(기타 제외)

 

 

표3 . 서울의 산불 발생원인(2011~2015) (단위: 건, %)

서울의 산불 발생원인(2011~2015)을 정리한 표 입니다

입산자 실화

기타 실화

방화

원인 미상

자연적 요인

담뱃불

모닥불

취사

행위

기타

소계

81

7

3

18

109

94

21

29

1

254

31.9

2.8

1.2

7.1

42.9

37.0

8.3

11.4

0.4

57.1

주: ‘기타 실화’는 낙엽 및 밭두렁 소각, 쓰레기 소각 등에 의한 실화를 말함

자료: 서울소방재난본부 현장대응단(서울 통계정보 시스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