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바로가기

종간컨텐츠

한성백제유적의 세계유산 등재를 통한 서울시 관광 활성화

등록일: 
2016.06.07
조회수: 
795
권호: 
2016년05월호
분류 선택: 
생생리포트
저자: 
강희은(서울시 역사문화재과장)
다운로드
서울시, ‘한성백제유적’ 세계유산 등재 본격 추진

서울시가 한성백제유적을 2020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하는 작업에 본격적으로 착수했다. 풍납토성・몽촌토성・석촌 등 한성백제유적은 초기 백제 500년의 역사와 문화를 보여주는 유적이다. 서울시는 한성백제유적의 유산적 가치를 밝힐 연구용역 작업을 시작하였으며, 주민보상과 추가 발굴에 속도를 내고 다른 지역과 협력 관계를 구축하는 등 등재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한성백제유적이 세계유산에 등재되면 서울의 역사・문화적 위상이 2천년 고도(古都)로 높아지는 효과가 있어 관광객이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서울시가 한성백제유적을 2020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하는 작업에 본격적으로 착수했다. 풍납토성・몽촌토성・석촌 등 한성백제유적은 초기 백제 500년의 역사와 문화를 보여주는 유적이다. 서울시는 한성백제유적의 유산적 가치를 밝힐 연구용역 작업을 시작하였으며, 주민보상과 추가 발굴에 속도를 내고 다른 지역과 협력 관계를 구축하는 등 등재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한성백제유적이 세계유산에 등재되면 서울의 역사・문화적 위상이 2천년 고도(古都)로 높아지는 효과가 있어 관광객이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성백제유적의 세계유산 등재를 통한 서울시 관광 활성화”, 서울경제 134호 생생리포트)